본문 바로가기

멋/패션/유행/패션

남자 스타들의 봄 패션

옷 잘입는 남성들이 각광을 받는 시대가 왔다. 최근 여심을 사로잡는 남성 스타를 살펴보면 외모와 상관없이 뛰어난 패션센스로 스타일을 뽐내는 이들이 다수를 차지한다.

이런 현상은 연예가 뿐만 아니라 직장이나 학교에서도 통한다. 그렇다면 올 봄 감각 있는 남자로 거듭나기 위한 필수 조건은 무엇일까. 국내 남성브랜드
지오지아 홍보팀 유정민 대리는 "굳이 비싼 돈 들여 명품 옷을 사 입는 것보다는 옷장 정리를 확실히 해 있는 옷이라도 센스 있게 매치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년 남성 봄 트렌드를 스타들을 통해서 3가지로 정리했다. 베스트와 셔츠의 조화로 시크한 매력을 과시할 수 있는 ▲레이어드룩, 더 이상 부담스럽지 않은 ▲올 화이트 수트 마지막으로 개성 있는 ▲보타이가 있다. 국내 내로라하는 남자스타들은 앞 다퉈 위의 스타일을 각자의 개성에 맞춰 연출하며 봄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스타들의 스타일을 되짚어보며 올 봄 트렌드를 정리해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레이어드룩, "블랙 베스트로 시크하게~"
레이어드룩은 지난 시즌까지 여성스타일의 전유물처럼 느껴졌다. 그러나 이번 시즌 남성 스타일에서 레이어드룩을 빼놓을 수 없다. 블랙 베스트는 올봄 레이어드룩에서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아이템이다. 정장에서 베스트는 클래식하면서도 스타일이 돋보이는 역할을 한다. 평소 입던 차림에서 티셔츠에 베스트 하나만 겹쳐 입어도 세련되어 보이는 효과를 볼 수 있다.

베스트와 함께 스타일링을 할 때 함께 사용되는 레이어드 아이템은 무채색 계열이 언제나 안전하다. 그러나 좀 더 과감하게 옐로우나 그린 같은 봄기운이 느껴지는 경쾌한 컬러를 시도해보는것도 스타일을 업시킬수있는 방법이다. 조금 더 스타일에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블랙 앤 화이트 스트라이프 패턴이나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는 티셔츠를 이용하는 것도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블랙 - > 화이트, "더 이상 부담스럽지 않다!"
지난 몇 시즌 동안 블랙은 그야말로 강세였다. 옷은 입기 편했지만 블랙일색에서 돋보이기란 그리 쉽지 않았다. 세계 4대 2008년 봄/여름 남성복 컬렉션을 살펴보면 수트 컬러는 한 톤 가벼워졌다. 그동안 부담스럽게 느껴졌던 화이트 컬러 수트는 없어서는 안 될 올 봄 중요 패션 아이템이다. 올 화이트 수트는 몸매를 슬림하게 얼굴은 밝고 화사하게 보이도록 만들어준다.

올 화이트 수트에 벨트와 구두의 컬러를 통일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최근 많은 패셔니스타들은 빈티지한 느낌의 브라운 구두를 선호하고 있다. 올 화이트 수트가 어렵다면 컬러풀한 재킷이나 화이트 재킷에 블랙 팬츠 조합도 올 봄 패션 트렌드에 잘 부합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보타이, "캐주얼부터 정장까지!"
요즘 스타들은 눈에 띄게 보타이 즉 나비넥타이를 즐겨하고있다. 한동안 각광 받았던 폭이 좋은 네로우 타이에서 보타이로 트렌드가 옮겨가고 있는 추세다. 한동안 전 방위에서 외쳐댔던 '
매트로 섹슈얼'의 해는 지고 '클래식 스타일'이 패션피플들에게 절대적 지지를 받고 있다. 보타이는 클래식한 수트나 심플한 캐주얼 차림에 개성 있는 보타이는 완벽한 스타일로 완성시켜준다.

보타이는 묶는 각도와 리본의 매듭에 따라 그 느낌은 천차만별. 타이 주름이 흐트러지지 않도록 매듭을 마무리하는 것이 주요하다. 그동안 리본 끝이 풍성한 것이 공식처럼 여겨졌지만 최근에는 끝을 뾰족하게 만들어 주는 것을 선호하고 있다. 컬러는 셔츠를 고려해서 선택하는 것이 좋다. 여기에 베스트나 가디건 혹은 컬러풀한 브이넥 니트를 매치한다면 더욱 세련된 스타일로 마무리를 할 수 있다.



출처 : http://kdaq.empas.com/qna/view.html?n=7974218&stat=t&ts=14517

제주삼다수, 2L,... 오뚜기 진라면 매운... 상하목장 유기농 흰... 남양 프렌치카페 카... 고려인삼유통 홍삼 ... 종근당건강 오메가3... 요이치 카링 유무선...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