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금

세금우대에 관한 잘못된 상식 5가지 "세금 우대 상품에 가입하고 싶은데요." "어떤 상품에 가입하실건데요?" "세금 우대 상품요." "그러니깐 손님, 어떤 상품요?" "...세금 우대요...분명히 세금 우대라고 했는데..." 신문이나 방송에서 세금 우대 상품이 좋다는 말을 듣고온 고객이 은행 직원과 나누는 가상 대화다. 실제로 창구에서는 이런 일이 곧잘 빚어진다. 그러나 이는 세금 우대 제도를 잘 몰라서 일어나는 일이다. 세금 우대와 관련된 잘못된 상식을 5가지로 정리했다. 1. 세금 우대 상품은 따로 없다? 세금 우대 상품이 따로 있는 것이 아니라 예금이나 적금 등 금융상품에 가입할 때 세금 우대로 가입하는 것이다. 말하자면 세금 우대로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이 있는데 자격이나 조건을 충족할 경우, 해당 상품에 세금 우대로 가입할 수 있는.. 더보기
은행 정기예금 이자보다 이율이 낮은 채권에 투자한 이유는? 일반적으로 예금은 가입상한액이 있습니다. 그래서 거액의 돈은 가입할 수 없습니다. 상한선이 없는 예금이 있는데 2%대로 매우 저조합니다. 그리고 이것을의 이자가 4000만원을 넘을 경우 금융종합과세라는 별도의 세금이 부과됩니다. 그러므로 상당한 양의 자금을 굴려야 하는 자산가들은 일반 예금보다는 무기명 채권 또는 분리 과세가 보장되는 채권이 이율은 낮더라고 선호하는 경향 있습니다. 더보기
우대금리에 수수료 인하 …‘입맛 당기네’ 기업은행이 새로 선부인 서민섬김통장.회사원 김정식(34) 씨는 여유 자금이 생기면 펀드나 정기예금에 주로 투자해 왔다. 하지만 가족의 병원비 등 목돈이 필요한 일이 자주 생겨 중도에 해지하는 바람에 정해진 수익률을 챙기지 못한 때가 많았다. 그러던 중 얼마 전 은행에 들렀다가 5%가 넘는 이자를 지급하는 수시입출금 통장이 있다는 창구 직원의 말을 듣고 주거래 계좌를 옮겼다. 김 씨는 “정기예금 수익률과 비슷한 수준의 이자를 받으면서 필요한 때 돈을 뺄 수 있다는 게 좋았다”고 말했다. 은행들이 최근 서민이나 소액 고객을 위한 상품을 잇달아 내놓고 있다. 수익성에만 ‘올인’하던 은행들이 그동안 상대적으로 홀대하던 서민과 중소기업을 챙기기 시작한 것은 의미 있는 변화라는 목소리가 많다. 은행권, 서민·중소기.. 더보기